?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0002725367_001_20170613061822378.jpg?typ양산경찰서 전경. [중앙포토]

경남 양산의 한 아파트 입주민이 아파트 외벽에서 페인트 작업을 하던 근로자의 밧줄을 끊어 숨지게 한 사건이 발생했다.

양산경찰서는 지난 8일 오전 8시 13분쯤 양산시 덕계동의 한 15층 아파트에서 외벽 공사를 하던 A씨(46)가 의지하고 있던 밧줄(생명줄)을 공업용 커터칼로 끊은 혐의(살인 등)로 입주민 B씨(41·일용직)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12일 밝혔다. 

A씨는 당시 14층 부근에서 작업 중이었다고 한다. B씨는 외벽공사를 하던 또 다른 근로자 C씨(36)의 밧줄도 끊으려다 미수에 그쳤다. 

경찰에 따르면 부산의 한 건설업체 소속인 A씨 등 4명은 이날 아파트 외벽 페인트 작업을 하기 전 사전 작업을 하기 위해 각각 밧줄에 매달린 채 아래로 내려갔다. 이 과정에서 A씨와 C씨가 고공 작업의 무료함을 달래기 위해 휴대폰을 이용해 음악을 듣고 있었고 B씨가 시끄럽다고 항의하면서 갈등이 생겼다. 

결국 B씨는 가까이 있던 C씨에게 “음악을 꺼라”고 요구했고, C씨는 음악을 껐다. 그러나 좀 멀리 떨어진 A씨는 B씨의 항의를 듣지 못해 계속 음악을 켜고 있었다. 결국 B씨는 옥상에서 A씨의 밧줄은 잘라버렸다. A씨는 14층 높이에서 떨어져 목숨을 잃었다. B씨는 C씨의 줄은 자르다 말았다. B씨는 범행 현장에서 경찰에 붙잡혔으나 처음에는 범행을 부인했다. 그러나 경찰이 폐쇄회로TV(CCTV)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한 끝에 범인으로 지목돼 이날 긴급 체포됐다. 

경찰 조사 결과 B씨는 3~4년 전쯤 폭력 등의 혐의로 구속됐다. 이후 공주치료감호소에서 정신감정을 받았는데 조울증 등의 증세가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그러나 B씨는 지난해 출소한 뒤 특별한 치료를 받지 않았던 것으로 경찰은 파악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B씨는 일용직 노동자로 일해왔는데 사건이 발생한 날 새벽에 인력 사무소에 나갔으나 일거리를 찾지 못해 돌아왔고, 술도 마신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고 말했다.

B씨는 경찰에서 “음악소리 때문에 홧김에 밧줄을 끊었는데 죽이려고 그런 것이 아니라 겁을 주려고 했는데 그렇게 됐다”는 취지로 진술했다. 경찰은 13일쯤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http://news.joins.com/article/21659096


뉴스 기사 모음

글열람 : 전체 / 글작성 : 회원 / 글(+100) / 댓글(+10) / 추천(+10)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51 경제 '김상조 공정위' 효과 기대 이상, 기업들 알아서 변화 소라게 2017.06.28 1
» 사회 "음악소리 시끄럽다고" 15층 아파트 외벽 작업자 줄 끊은 입주민 소라게 2017.06.13 0
1349 정치 영화 '라라랜드'가 대선 결과를 미리 예언했다 소라게 2017.05.11 3
1348 세계 중국서 한국 유치원생 10명 운행 중 차량화재로 사망 1 소라게 2017.05.10 1
1347 IT/과학 “VOD, 공짜로 몰아 보세요!”… ‘빈지워칭족’ 겨냥한 플랫폼들 소라게 2017.05.08 6
1346 사회 코리아나호텔 방용훈 사장 장모의 폭로 "그러고도 사람인가? 내 딸 지하실서 고문" 주장 소라게 2017.04.25 4
1345 사회 전쟁·재난 발생 시 단란주점·다방으로?…지방 대피시설 취약 심각 1 소라게 2017.03.06 5
1344 정치 조직폭력배부터 최순실까지⋯ 나라 뒤흔든 '나비효과' 1 소라게 2016.10.31 10
1343 생활/문화 5개 의학회 공동성명 발표 "저탄수화물·고지방 식사, 국민건강문제 야기할 수 있다" 소라게 2016.10.26 7
1342 정치 최경희, "능력없으면 니네 부모를 원망해 돈도 실력이야…불만이면 종목을 갈아타야지 다른거한들 성공하겠니" 특혜 의혹 이화여대 총장직 사퇴에 정유라 과거 SNS도 재조명 소라게 2016.10.19 4
1341 정치 조선일보 계열사들 세무조사…청, 우병우 의혹 제기 보복? 소라게 2016.10.13 2
1340 경제 삼성전자, ‘갤노트7’ 생산·판매 중단 소식에 4%대 급락 소라게 2016.10.11 3
1339 IT/과학 USB 보조배터리와 LTE 에그를 한 몸에 1 소라게 2016.09.28 10
1338 IT/과학 [단독] 갤럭시노트7 외 타 기종도 폭발 1 소라게 2016.09.12 9
1337 사회 직장인들 사이서 '격한 공감' 일으키고 있는 일러스트 (13장) 소라게 2016.09.09 6
1336 사회 세월호 공기주입·수중로봇·잠수기록 다 거짓말 "靑 보고용" 1 소라게 2016.09.07 8
1335 사회 어떻게 이런 일이…유해물질 버린 발전소 '친환경賞' 잇단 수상 1 소라게 2016.08.11 2
1334 경제 전기요금 누진제 7~9월 한시완화...7월분부터 소급 적용한다 소라게 2016.08.11 4
1333 사회 ‘세계 1위 폭풍성장’…韓 여성 100년 새 20㎝ 커져 1 소라게 2016.07.27 2
1332 경제 9월까지 고효율 가전제품 구입금액 10% 돌려준다 소라게 2016.07.25 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8 Next
/ 68

XE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